Login

고객센터

T. 054-853-5088 / 080-501-0501
· 업무시간 : 09:00 ~ 18:00
· 점심시간 : 12:00 ~ 13:00
토요일 오전 근무,업체휴무 : 일요일, 공휴일

입금계좌

707020-55-000191
은행명 : 농협 예금주 : ㈜웨보노믹스

운영취지

"미들맨(middle men) 없는 연결"
"수수료 제로(0)" 공공서비스
 추구하는 가치입니다. 
2003년 겨울 안동의 미래를 생각했던 공무원들은 과도한 유통마진에 시달리는 농민들의 아픔을 보았고 이를 인터넷 기술로 해결해 보고자 했습니다.  소비자와 농민을 연결시킬 기술적인 방법은 이미 웹(web)으로 구현이 가능했기에 주저하지 않고 바로 웹기반 쇼핑몰을 구축하고 2004년초 「사이버 안동장터」라는 이름으로 오픈을 했습니다. 당시 지자체 단위에서 쇼핑몰을 구축하여 운영하는 곳은 드물었습니다. 참고할만한 선례가 없던 당시 「사이버안동장터」를 '왜 운영하며 어떻게 운영할 것인가'에 대한  갑론을박이 있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은 농민들로부터 수수료를 받고 이윤을 남기면서 성장하는 상업적인 운영 방법이 옳다고도 했습니다. 그 반대의 주장도 있었습니다.  즉 농민에게 수수료 부담을 주지않는 방식으로  '안동시가 기본적으로 제공해야 할 공공서비스'로 접근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주장하는 이들도 있었습니다. 담당 공무원은 공공성에 무게를 두었고 안동시민이면 누구든지 입점수수료나 판매수수료를 떼이지 않고 쇼핑몰에 입점하여 홍보하고 판매 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당시로서는 대담한 결정이었습니다.   「사이버안동장터」는 태어날때부터 쇼핑몰로 태어났다기보다는 '연결을 위한 공공서비스'로 태어났다고 볼 수 있습니다. 

오랜 시간이 흘렀지만 운영 취지는 초기와 다름이 없습니다. 판매(Sale)가 목적이 아니라 연결(Connectivity)이 목적입니다. 더 나아가 "중개자(middle men) 없는 연결"을 추구합니다. 
 
시간이 흐르면서 희망의 인터넷은 절망의 인터넷으로 바뀌어 왔습니다. 대형 쇼핑몰이 거인처럼 등장하면서 온라인 시장을 장악하기 시작했습니다. 표현이 좀 그렇지만 국내 유명 상업적 쇼핑몰은 농민들로부터 농산물을 매입할 때 가격을 ㅎㄹ치고 ㅅㅇ적인 마진을 요구합니다. 무조건 싸게 팔도록 종용을 합니다. 그래야 자신들의 쇼핑몰에 사람이 몰리기 때문입니다. 죽어나는 사람은 생산자 농민입니다. 전문 온라인 유통상인들이 올리는 떠리미 상품과 경쟁도 해야 합니다.  게다가 첫페이지 노출을 할라치면 광고비를 추가 지불해야 합니다. 카드 수수료도 떼입니다.  온라인 판매능력이 부족한 농민이나 지역 식품업체 사장님들은 울며 겨자 먹기로 오픈 마켓을 이용해 보지만 그들의 거대함 앞에 점점 작아질 뿐이었습니다.   
「사이버안동장터」는 '중개자나 미들맨 없는 연결'을 목적으로 태어났고 이를 추구합니다. 식품을 소비하는 개인(소비자)과 식품을 생산하는 개인(농민)을 바로 연결해 주는 것이 「사이버안동장터」의 역할입니다. 
「사이버안동장터」에서 농식품을 구입하는 것은 의미면에서 오픈마켓에서 구입하는 것과 다릅니다.  아직 많은 분들이 제대로 알지 못하는 차이가 있습니다.  여러분이 농산물과 식품이 건강에 중요한지를 안다면 중개인과 거래하지말고 농가와 바로 거래해 보세요. 오픈마켓에서 판매되는 싸구려 농산물은 하품을 끌어모아 판매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여러분은 그 농산물을 누가 생산했는지를 알지 못합니다.  내가 먹어야 하고 가족이 오래도록 먹어야 한다면 오픈마켓에서 싼 것을 구입하지 말고 농가와 직접 거래 해 보세요. 그 땅의 영양과 그 손길의 여운이 오래도록 서로에게 남습니다.   누군가에게 감사하는 마음으로 선물을 해야 할 일이 있으면 농가와 바로 거래해 보세요. 여러분은 더 많은 칭찬을 들을 것입니다. 받는이는 더 많은 덤을 얻을 수 있고, 더 좋은 품질을 맛 볼 수 있으며, 더 귀중한 체험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자신의 이름과 얼굴을 걸고 농사를 짓거나 지방에서 작은 식품기업을 운영하는 사장님은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더 정직하고 더 인정이 있고 더 고객을 생각합니다. 「사이버안동장터」에는 농산물을 여기저기것을 끌어모아다 판매하는 유통상인이 없습니다. 한분한분이 스스로 고추를 심고 고구마를 수확하고 사과를 따고 떡을 생산하고 된장과 고추장을 직접 만드는 생산자입니다.  「사이버안동장터」를 통하여 그들과 바로 만나 보세요. 
「사이버안동장터」는 농업의 다원적 가치를 추구합니다. 여러분이 농가와 직거래를 하면 식량안보를 튼튼하게 하는 것이 됩니다. 직거래가 점덤 더 많아지고 그래서 중개마진(15~18%)이 농민에게 돌아간다면 마을을  떠나는 농민이 줄어들것이고 농촌의 경관은 아름답게 유지될 것입니다. 안동시 사과한 품목에서 중개수수료로 빠져나가는 금액은 최소(6%)로 잡아도 연간60억이 넘는다고하네요.  농민이 직거래로 농민의 수고가 제값을 받는다면 그들의 들판은 유지되며 생태와 환경을 저절로 지켜지게 될 것입니다. 「사이버안동장터」를 통한 직거래가 점점 더 많아진다면 여러분은 한 지역의 환경과 생태를 유지하고 지키는 일에 점점 더 많은 기부를하는 것과 같습니다. 
「사이버안동장터」의 역할 중 제일 중요한 부분은 전자브로셔의 역할입니다. 여기에는 220농가 약200품목, 2000개의 상품이 등록되어 있어 일목요연하게 보기를 원하는 분들에게 전자브로셔로셔적인 역할을 합니다. 백화점의 구매담당이든, 주부이든 급식업체 사장님이든, 홈쇼핑의 PD이든, 방송사 작가이든, 잡지사 작가든, 사원선물을 찾는 중소기업 사장님이든 누군든지 인터넷에서 '안동장터'를 검색하면 안동에서 철철이 생산되는 사과와 자두, 참깨와 포도, 메론과 딸기,마와 생강 등등의 농산물과 버버리찰떡과 안동식혜, 된장과 고추장, 낫도와 애기이유식 등 200 품목 이상의 농·식품을 이곳 한곳에서 만나 볼 수 있습니다. 24시간 365일 언제든지 검색해 볼 수 있으며 담당자와 전화로 문의해 볼 수 있습니다.
「사이버안동장터」의 고객 중에는 고구마 10박스 정도로 좀 많은 량을 구입할 때 농가와 직접 거래하며 덤도 더 받고 가격도 좀 할인 받고 싶어 합니다. 당연합니다. 실재로  100박스 이상의 대량 주문을 하시는 분이 명절때면 자주 있습니다. 농가와 연결은 항상 열려 있습니다.  기존 고객은 받아보시는 박스에 연락처가 주소 등이 표시되어 있어 언제든지 농가와 바로 거래 할 수 있도록 공개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농가와 직접 통화하기가 번잡하고 또 사정상 어려우면 장터 관리자와 상담해 주세요. 여러분과 농가를 대신해 친절하게 연결해 드립니다.  「사이버안동장터」는 판매를 목적으로 탄생한 것이 아니라 연결을 목적으로 탄생되었기에 가능한 일입니다. 「사이버안동장터」는 얼마나 많이 팔았느냐 보다 얼마나 많이 연결했느냐를 더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사이버안동장터」는 생산자와 소비자간 연결을 편하게 하기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농가를 위하여 주문을 대신 받아서 알려주고, 농가가 택배를 정확하게 보낼 수 있도록 송장번호 알림 등의 일을 도와 드립니다. 판매대금이 입금되었는지를 확인하고 이를 농가에 알려줍니다. 판매해야할 농가의 농산물의 사진을 찍고 설명을 깨알같이 쓰고 예쁘게 디자인 하여 인터넷에 등록하는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까다로운 관리가 필요한 대량의 주문에 대하여 농가를 대신하여 소상하게 상담을 해 드립니다. 1000평 이하 소농가들을 수량이 200~300개로 적기때문에 복숭아나 자두가 언제부터 택배가 가능한지 언제 품절이 되는지를 대신 관리해 드립니다. 명절에 선물 판매량이 많습니다. 명절 전에는 다양한 서비스가 진행됩니다.  명절45일 전부터 어떤 한우 갈비세트가 몇개까지 가능한지, 예약 마감을 언제해야하는지에 대하여 업체와 함께 의논하고 예약 접수를 진행하며 결과를 업체에 알려드립니다. 안동사과, 안동마, 참기름, 안동가고등어, 버버리찰떡, 청국장, 한우, 프룬(서양자두),생강청 등은 인기 명절 선물이며 조기에 준비한 물량이 매진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택배는 잘 갔는지? 돈은 입금되었는지? 돈을 떼이는 일은 없는지? 가격에 바가지를 쓰는 일은 없는지? 불만을 이야기할 수 있는지? 선물포장에 인사글은 넣을 수 있는지?  안동마의 굵기나 길이를 사진으로 체크를 할 수 있는지? 한우 갈비세트 선물 100개를 추천을 받을 수 있는지? 견적은 받을 수 있는지? 엄청 비싼 사과는 왜 비싼지? 장터에 없는 것도 구해 주실 수 있는지?  「사이버안동장터」는 안동과 여러분간의 연결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농업의 가치와 의미, 목적에 대한 확고한 인식없이 국가의 지속 발전은 기대할 수 없다. 농업 발전 없이 선진국이 되는 것은 불가능하다" -사이먼 쿠즈네츠 노벨경제학수상자-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